[속초여행] 닭강정 골목의 변신, 그리고 '북청 닭강정'

2011.11.30 08:01 / 센티멘탈 여행기/한국 구석구석

올해 초에 소개해 드렸던 속초의 명물, '닭강정'을 기억하시나요? (관련 포스팅: 40년 전통의 원조 닭강정, 북청닭집) 신선한 생닭이 전시된 냉장고, 주문 즉시 닭 한 마리를 토막 내 튀기는 원조 슬로우 푸드 시스템, 여느 치킨집의 닭 두 마리는 족히 되어 보이는 푸짐한 양, 그리고 타의 추종을 불허하는 매콤한 양념! 당시 처음 속초의 닭강정을 맛봤던 저는 집에서 택배로까지 주문해 먹으며 한동안 치맥에 푹 빠져 있었는데요. 속초 여행을 다시 간다니 또 이곳을 찾지 않을 수 없었겠죠. 추억의 맛을 찾아 시장으로 향했습니다.  


[Before] 점포마다 개성 있는 간판과 포장을 자랑하는 닭집들. 단골손님 위주로 영업이 되는 듯 보였다.

특히 '북청 닭집'에서는 40년 전부터 닭집을 운영해오셨을 법한 할머니께서 나무 도마에서 직접 생닭을 손질해 튀겨주시는 모습이 인상적이다. 튀긴 닭이 눅눅해지지 않도록 박스를 살짝 열어 빨간 노끈으로 동여맨 포장은 속초 시장에서만 볼 수 있는 광경! 깻잎 가루와 통깨가 솔솔 뿌려진 닭강정은 그야말로 맥주를 무한 리필하게 만드는 마법의 안주.  

속초 관광수산시장(구 속초 중앙시장)에는 소위 '닭강정 골목'이라는 길이 있는데요. 닭강정을 개발한 원조집으로 소문난 '만석 닭강정'을 비롯해 속초 닭집, 중앙 닭집, 시장 닭집 등 수많은 닭집이 줄지어 있습니다.


[After] '닭집' 대신 '닭강정'이란 이름으로 통일, 이름뿐 아니라 간판도 모두 획일화되었다.

지난번에 왔을 때는 분명히 가게마다 조금씩 다른 모습이었는데, 시장 내 환경미화작업이 있었는지, 어느새 골목이 환해졌네요. 가만 보니 가장 장사가 잘되는 만석 닭강정 간판과 비슷하게 골목 내 모든 닭집의 간판이 바뀌었더군요. 이름도 '닭집'에서 '닭강정'으로 모두 바꾸고, '전국 택배 가능, 체인점 모집'이란 문구도 추가되었습니다. 전에는 보지 못했던 '네이버나 다음에서 검색해 보세요' 같은 플래카드도 걸려 있고요. 블로거들의 평가를 보라는 내용도 있네요. 마케팅에 눈을 뜬 시장 닭집들이랄까요.

미디어에 의해 세상에 알려지고, 블로거들에 의해 입소문이 난 만석 닭강정 앞에는 전보다 훨씬 더 긴 줄이 늘어서 있습니다.


가게 앞에는 '장소가 협소해 시장 통행에 불편을 초래하고 있으니 주문 후 번호표를 받아 시장구경을 하고 오라'는 내용의 안내판'이 있었는데요. 그런데도 저렇게 사람이 많은 걸 보니 소문이 무섭긴 한 것 같습니다. 장사 잘 되는 닭강정 가게 앞 음료수 가게는 덕분에 호황이네요.

골목 산책을 마치고 동네 분들이 추천하는 맛집이자 추억의 '북청 닭강정 (구 북청닭집)'에 들어섰습니다. 역시. 바뀐 건 간판뿐이 아니군요. 나무 밑동을 잘라 쓰던 도마는 어느새 널찍한 새 도마로 바뀌었고요, 닭도 미리 손질되어 있었습니다.


기름을 끓이던 커다란 무쇠솥 대신 현대화된 기계가, 자리를 지키던 할머니 대신 젊은 아주머니 두 분이 닭을 튀기고 계시더군요. 양념 반, 프라이드 반을 주문하고 잠시 기다렸습니다.


포장된 닭강정. 패키지도 바뀌었네요. 여전히 시장다운 포장이긴 하지만, 속초 닭강정 포장에서만 느낄 수 있는 투박한 매력이 사라진 느낌이랄까요. 박스가 많이 작아진 것도 같고요.


하지만 열어보니 치킨의 비주얼이나 맛은 그대로네요. 절대 변해선 안 되는 한가지이기도 하죠.


지난 포스팅에서는 닭강정을 보여 드렸으니 이번엔 프라이드 치킨에 집중해 볼까요? 뜨거울 때 먹어야 더욱 바삭한 북청닭집의 치킨, 감칠맛 나는 카레 양념이 넘넘 맛납니다. 닭강정은 전국 택배가 가능하지만, 반반 메뉴는 현지에서만 포장이 가능하다는 점~ 시장표 프라이드 치킨의 참맛을 보시려면 직접 속초로 가셔야만 합니다. ^^

한참을 정신없이 먹었는데 역시나 세 가족이 먹기엔 역부족이더군요. 반쯤은 다시 포장해서 서울까지 싸들고 왔습니다. 다음날 먹어도 여전히 바삭바삭 변함없는 맛, 이 맛에 또 속초여행이 떠나고 싶어지기도 할 정도니 상상이 가시죠? 갑자기 환해진 닭강정 골목과 거리를 장식한 각종 현수막에 잠시 놀라기도 했지만, 변함없는 맛과 서비스를 경험하니 오히려 긍정적인 변화를 환영해야 할 일이라는 생각이 듭니다. 번창하는 속초 시장의 닭강정, 체인 사업도 시작한다니 이제 곧 서울에서도 뜨끈한 닭강정을 맛볼 수 있는 날이 오지 않을까요? ^^



['속초여행' 관련 글]


Tags : , , , , , , , , ,

Trackbacks 0 / Comments 20

  • Favicon of http://suwoong.tistory.com/ 수작 2011.11.30 08:38 신고

    안녕하세요~^^
    먹음직 스러운 닭강정 사진을 보니 군침이 도는군요~
    저희 가족도 속초여행을 가면 꼭 닭강정을 사다가 먹곤 하는데..
    아~ 사진 보니까 급 땡기네요~ 다른 곳 닭강정도 맛있지만 이상하게도 만석 닭강정에 더 발길이 가더라구요..

    11월 마지막날 이네요~ 비도 내리고 쌀쌀하지만
    즐거운 하루되세요.

    REPLY / EDIT

    • Favicon of http://greendayslog.com 그린 데이 2011.11.30 16:02 신고

      반갑습니다. 수작님.
      강원도에 폭설이 내렸다는데, 전 지금 주문 전화를 넣을까 말까 고민중입니다.
      왜 하필 오늘...;

      EDIT

  • Favicon of http://hellobeautifuldays.com 샘쟁이 2011.11.30 10:12 신고

    카레양념이요? 우와 맛있겠다!
    다음번 속초 여행엔 그린데이 언니의 추천 맛집 북청 닭강정으로 달려 갈랍니다.
    기다려라 속초 ㅋㅋ

    REPLY / EDIT

    • Favicon of http://greendayslog.com 그린 데이 2011.11.30 16:03 신고

      블로그 평들을 보니 북청 닭집 닭강정이 좀 더 매콤하다네요.
      프라이드 치킨도 나름 괜찮더라구요~

      EDIT

  • Favicon of http://rosinhav.tistory.com 로지나 2011.11.30 11:25 신고

    아이고 아이고 아이고 .. 소리가 절로 나오네요; 맥주 땡겨욧 (ㅠㅠ)
    속초 정말 좋았어요 .. 또 갈거에욧! 완전 반해버린 속초의 매력 +_+ 하아.
    강원도로 곧 KTX가 개통된다는데 그럼 좀 더 가까워지겠..죠?

    REPLY / EDIT

    • Favicon of http://greendayslog.com 그린 데이 2011.11.30 16:05 신고

      저도 맥주...;
      가고 또 가도 또, 가고싶은 곳.
      산과 바다와 맛난 먹거리가 있으니... 게다가 가깝기도 하고...
      2012년 겟어바웃 엠티를 속초로~!! ㅎ

      EDIT

  • Favicon of http://onepercent-m.com 일퍼센트제이유 2011.11.30 14:33 신고

    우워어어어...;ㅁ; 맛있겠다아아...;ㅁ;
    그나저나 초록날님 몸조리 잘 하고 계신거죠??
    곧 아가야 나올때가 되어 가는거 같은데..!!
    힘내야대요!! 아자아자!!

    REPLY / EDIT

    • Favicon of http://greendayslog.com 그린 데이 2011.11.30 16:06 신고

      의사가 좀 키워 낳자네요. 아무래도 12월 13일까지 기다려야 할 모양입니다. 흑. ㅠㅠ
      상황이 상황인지라 블로그에도 계속 먹는 이야기만 하게 되네요.. ^^;

      EDIT

    • 2011.12.01 15:13

      비밀댓글입니다

      EDIT

    • Favicon of http://greendayslog.com 그린 데이 2011.12.02 07:05 신고

      라이님. 아니오...; 자연분만 예정이라 더 기다리기가 힘드네요. --;
      얼른 낳고 시원한 맥주 한 잔 들이키고(음?) 싶은데 예정일까지 기다려야 할것 같습니다. 흑.
      라이님도 곧 출산휴가 들어가셔야겠네요. 힘드시겠어요.

      EDIT

  • Favicon of http://costrama.com 코스트라마 2011.11.30 18:46 신고

    요즘은 서울로 배달도 해주더라구요. 익일 배달이여서 주문해본적이 기억이 나요.
    정말 사람이 많군요^^

    REPLY / EDIT

    • Favicon of http://greendayslog.com 그린 데이 2011.12.02 07:06 신고

      저도 어제 주문하려다가 강원도 폭설 소식에 참았답니다..;
      그런데 아무래도 즉석에서 튀긴 맛이 더 낫죠... ^^

      EDIT

  • 라이 2011.12.01 12:55 신고

    전 요새 공덕시장안에 닭강정집에 맛 들여서 자주 사먹어요. 근데 저희 세식구(사실은 애는 거의 안 먹고, 남편이랑 나랑 둘이)앉은 자리에서 아작을 낸다는 -_-;;;;

    REPLY / EDIT

  • Favicon of http://hellobeautifuldays.com 샘쟁이 2011.12.02 13:15 신고

    그린 데이님의 맛깔나는 글을 보고 기어이 주문 넣었습니다. 하하하
    토요일 예약 배송 주문 넣었는데 낼 친정엄마를 도와 김장하다가 쉴때 한두개씩 집어먹음 딱일 것 같네요 ^^

    REPLY / EDIT

    • Favicon of http://greendayslog.com 그린 데이 2011.12.05 01:45 신고

      와~ 정말요? 전 폭설뉴스에 포기했는데...
      시식평이 기대됩니다~! ^^
      (그나저나 계속되는 눈으로 제때 배달이 됐는지 모르겠어요...;)

      EDIT

    • Favicon of http://hellobeautifuldays.com 샘쟁이 2011.12.05 08:54 신고

      김장 끝내고 가족 모두 옹기종기 모여 닭강정을 먹겠거니 종일 기대했건만 밤 늦도록 도착을 하지 않더라고요.
      전화를 해봤더니 저희집만 빼먹고 닭을 안보냈다고 엉엉 ;ㅁ;(다행히 폭설은 배송에 그리 문제되지 않나봐요)
      목요일에 주문 넣었는데 닷새 후에나 받아먹게 생겼어요 흑흑

      EDIT

    • Favicon of http://greendayslog.com 그린 데이 2011.12.05 10:16 신고

      저런.. ㅠㅠ 가족 모두가 기대하고 있었을텐데 너무하네요.
      맛이라도 좋아야 할텐데...

      EDIT

  • Favicon of http://angelscry.tisotry.com Angelscry 2011.12.23 21:44 신고

    다른 분들과 마찬가지로 저도 이 맛은 잊을 수가 없죠.
    속초를 군대에서 보냈을 때 고참들도 이 닭강정만 오면 후임들을 터치하지 않았으니깐요. ㅋ
    편하게~ 맛있게~ 먹으라고..

    얼마전 속초다녀온 지인과 술자리에서 이 닭강정을 다시 맛봤는데.. 비록 식기는 했어도 좋았네요.

    REPLY / EDIT

    • Favicon of http://greendayslog.com 그린 데이 2012.11.29 01:10 신고

      와! 군대에서 맛본 닭강정의 맛이라니. ㅎㅎ 진정 천국의 맛이었겠어요.
      요즘엔 추억이 더해져 더욱 특별한 맛이겠지요?
      (거의 1년이 지났지만 댓글 남겨봅니다. 늦어서 죄송해요~ ^^)

      EDIT

Copyright © 그린데이 All Rights Reserved
Designed by CMSFactory.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