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서실에서 즐기는 원조 하카다 라멘, 이치란(一蘭)

2011.09.02 13:13 / 센티멘탈 여행기/한중일 크루즈

후쿠오카를 대표하는 음식엔 뭐가 있을까요? 명란 라멘인 카라시 멘타이코, 곱창 전골인 모츠나베, 포장마차 음식의 대명사 우동 등 일본에서도 후쿠오카에는 유독 유명한 음식들이 많습니다. 하지만 후쿠오카라는 지명을 들었을때 제일 먼저 떠오르는 것은 역시 돈고츠 라멘인 '하카다 라멘'이죠. '후쿠오카 = 하카다'라는 이름을 따 지역을 대표하는 하카다 라멘은 삿포로의 미소 라멘, 도쿄의 쇼유 라멘과 함께 일본의 3대 라멘으로 손꼽힌다고 하는데요. 후쿠오카 여행중이라면 한번 먹어보지 않을 수 없겠죠?

후쿠오카를 대표하는 하카다 라멘

하카다 라멘은 날이 어둑어둑 해질때쯤 나카스 지역 강가에 늘어선 포장마차 야타이에서 먹어야 제 맛이라고 하는데요. 안타깝게도 저녁에는 다른 일정이 있어서 인터넷으로 검색해둔 맛집을 찾아가 보기로 했습니다.   

이치란(一蘭) 내부

이곳은 한때 우리나라 TV에 '혼자서도 갈 수 있는 라멘집', 일명 '독서실 라멘'으로 소개되어 이슈가 되었던 이치란(一蘭) 입니다. 어두침침한 조명에 도서관에나 있을법한 칸막이 책상, 책상 위에 표시된 번호, 조용한 실내 분위기, 가방을 멘 학생의 집중하는 모습까지 언뜻 보면 진짜 독서실 같은 분위긴데요. 자세히 보면 다들 라멘 한 그릇씩을 앞에 두고 면학(勉麵)이 아닌 면면(勉麵)에 전념하는 모습입니다.  


이치란에서는 음식을 주문하고 자리에 앉는 방식이 조금 독특합니다. 먼저 식권 자판기에서 라멘 식권을 삽니다. 종류는 돈고츠 라멘 하나고요. 삶은계란이나 차슈 등의 고명을 추가할 수 있습니다. 라멘만 시켜도 기본적으로 차슈와 파가 조금씩 얹어 나오니 보통은 라멘(왼쪽 사진 첫번째 버튼) 식권만 사도 됩니다. 다음엔 빈자리를 찾아야 하는데요. 현황판을 보고 불이 들어와 있는 공석(空)을 확인한 후 가게에 들어가야 합니다.    

식권은 이렇게 생겼어요.

번호를 확인하고 자리에 앉으려고 보니 다소곳이 놓인 젓가락과 종이 한 장이 눈에 띕니다. 물론 일본어로 쓰여 있고요. 아무리 두리번거려도 종업원의 모습은 보이지 않습니다. 

당황하며 앉아있었더니 어디선가 손 하나가 쑥 들어와 한국어 주문서를 내밉니다. 외국인들이 많이 찾는 곳이라 언어별로 주문서를 갖추고 있다는 얘기를 들었는데, 다행히 한국어도 있네요. 개인별로 국물의 진하기, 기름진 정도, 마늘, 파, 차슈(돼지고기), 비젼 조미료(고춧가루)등의 많고 적음을 선택할 수 있습니다. 이른바 '맛 집중 시스템'이라고... 나만의 공간에서, 오직 나만을 위해 만들어진 특별한 라면을 먹을 수 있다는게 이 집의 컨셉인거죠. 전 기본 하카다 라멘맛을 보고 싶었기에 대부분 기본으로 선택했습니다.

뒷장에는 추가로 비용이 드는 항목이 따로 표시되어 있더군요. 라멘의 양이 적으니 남자분들은 추가사리나 추가 반사리 정도 함께 주문하시는 것도 괜찮을것 같습니다.

주문을 마치고 나니 차갑다 못해 송글송글 이슬이 맺힌 꼭지 하나가 눈에 띄더군요. 후쿠오카의 여름날은 어찌나 덥던지, 눈치보지 않고 마음껏 마실 수 있는 시원한 물이 참 반가웠습니다.  

그리고 얼마되지 않아 다시 손 하나가 나타나 라멘 한 그릇을 놓고, 이번엔 대나무 발까지 내리고 사라집니다.
분위기 참 묘하죠. 사방이 막힌 독서실에 놓인 라멘이라니... 고독해 보이기까지 합니다.

분위기에 적응이 안 돼서 칸막이 너머로 다른 사람들의 라멘을 훔쳐보다가 조심스레 국물부터 한 입 떠먹어 봅니다. 그런데...오~! 정말 진하고 구수하네요. 돼지뼈를 고아 만든 돈고츠 육수가 설렁탕이나 돼지국밥을 떠올리게 합니다. 

고춧가루를 잘 섞어서 차슈와 함께 라멘을 한 젓가락~! 적당히 삶아진 돼지고기가 라멘의 감칠맛을 돋우네요.   

하카다 라멘의 특징인 가는 면은 조금 덜 삶겨 딱딱한 느낌이 들기도 했는데요. 먹다보니 쫄깃하게 씹히는 맛에 적응이 되더군요. 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이 뜨끈한 라멘 한 그릇을 다 비웠습니다. 사실 가족과 함께 여행중이었던 저는 이렇게 혼자 먹는 시스템이 좀 불편했지만, 라멘 맛을 보니 혼자 먹는 고독함 쯤은 감수할만 했습니다. 사진으로 봐도 다시 군침이 도네요. 

이치란은 1960년부터 현재까지 40여년간 돈고츠 라멘만을 만들어온 하카다 라멘 전문점입니다. 후쿠오카를 본거지로 시작했지만 현재는 도쿄, 오사카 등 일본 전역에 30여개의 체인점을 둔 대규모 라멘 체인으로 성장했다고 합니다. 직접 맛을 보니 사람들이 왜 이토록 이치란의 라멘에 열광하는지를 알것 같더군요. 

일본인 뿐 아니라 일본을 여행하고 온 한국인들이 강력히 추천하는 이치란의 라멘. 후쿠오카를 찾는 여행자라면 더더욱 꼭 맛봐야 할 지역의 명물이란 생각이 들었습니다. 후쿠오카에는 하카다역 앞 센터빌딩 지하, 캐널시티 지하, 텐진 등 여러곳에 지점이 있으니 여행중 가벼운 점심식사로 한끼 먹어보는 것도 좋을 것 같네요. 제가 다녀온 곳은 하카다 역 앞에 있는 센터빌딩 점이었는데요. 자세한 지점 위치는 홈페이지 참조하시는 것이 정확할듯 합니다. ^^ http://www.ichiran.co.jp/pc/hp/tenpo/tenpo1.html

[여행 Tip] 이치란 (하카다역 센터빌딩점)
· 위치: 하카다역 건너편 센터빌딩 (후쿠오카 은행 있는 건물) 지하 2층
· 주소: 〒812-0011 福岡市博多区博多駅前2-2-1, 福岡センタービルB2F
· 전화번호: 092-473-0810



[관련 글]
[B컷] 
#1. 잠든 아이
하카다 역 앞 건널목에서 신호를 기다리던 중 더위에 지쳐 잠든 아이.
서서 졸고 있는 걸 안았더니 바로 깊이 잠들어 버렸다.
아빠는 이렇게 한 팔로 아이를 안고 독서실 같은 이치란에 앉아서 라면을 먹었다지...  
  

#2. 추억 속 독서실
사방이 네모난 칸막이로 막힌, 오직 열공을 위한 공간 독서실...
그런데 독서실에서 공부만 했던 사람이 있을까? 책도 읽고 음악도 듣고, 심야 라디오 프로에 사연도 쓰고, 심지어는 엎드려 잠을 자도 누구 하나 뭐라 하는 이 없는 해방의 공간. 어두침침한 독서실에서 잠깐씩 자는 쪽잠은 어찌나 달콤했던지... 홀로 외로이 고독한 라멘을 씹으며 오랜만에 학창시절 향수에 젖어본다. (남편은 옆칸에서 자는 아이를 안고 있는데 말이지...ㅠㅠ)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Tags : , , , , , , , , ,

Trackbacks 0 / Comments 17

  • Favicon of http://hellobeautifuldays.com 샘쟁이 2011.09.02 13:28 신고

    저도 텐진에서 이치란 들렀었어요. 유명 체인이라더니 후쿠오카 곳곳에 여러개가 들어서있는 모양이네요.
    전 이치란 옆에 자리잡은 선술집에서 이미 꼬치구이를 잔뜩 주문해놓은 상태라 가게 들어가서 사진만 몇컷 찍고 그냥 나왔는데 아무리 배가 불러도 한 그릇 먹어볼걸 그랬나봐요! 정말 맛있어 보이는 걸요! ^^

    REPLY / EDIT

    • Favicon of http://greendayslog.com 그린 데이 2011.09.02 16:18 신고

      들르신 곳은 아마 후쿠오카의 텐진점이 아닐까 생각됩니다. ^^
      사실 저희도 점심을 스시로 거하게 먹었던지라 크루즈로 돌아가기 직전에 (아마 4시쯤?) 시간에 쫓기며 거의 마시다 싶이 먹고 나왔어요.
      돌아와서는 그때 남긴 국물이 어찌나 생각나던지...;

      그런데 생각해보니 샘쟁이님~! 선술집(전에 두 곳이라고 하셨던듯)에 들르셨다니 승선을 몇시에 하신거에요?
      완전 부럽~!

      EDIT

  • Favicon of http://rosinhav.tistory.com 로지나 2011.09.02 15:03 신고

    제가 사랑하는 돈코츠라멘 .. 이치란 명성은 익히 들었지만 아직 만나지 못했다죠!
    한국에도 들어왔다는데 무슨 일이 있어도 본토에서 먹고 말겠어요 >_<
    지금 시간 오후 세시 .. 점심 먹은지 3시간밖에 안지났는데 사진 보는 순간 꼬르륵거리네요. 나참 -_-;

    REPLY / EDIT

    • Favicon of http://greendayslog.com 그린 데이 2011.09.02 16:22 신고

      한국에도 들어왔나요? 호오. 한번 찾아봐야겠네요. ^^
      홍대 앞 하카다 분코의 인라멘보다, 됴쿄에서 남편이 맛나다고 사줬던 차슈 듬뿍 올려진 돈고츠라멘보다 훨씬 진하고 감칠맛 나는 하카다 라멘이었어요. 완전 만족~!
      (로지나님이 이치란을 가보지 않으셨다니~ 왠지 더 맛난 돈고츠라멘집을 알고 계실것 같단...)

      EDIT

    • 스티뷰 2011.09.03 02:12 신고

      출항 전 배에 복귀 시간 5시 반인데
      라면 가게에는 4시 50분에 들어갔습니다
      5시 10분에 가게 에서 나와서 5시 15분 버스를 타고 25분에 내렸지요.. 그 다음은 애 들고 전력 질주

      EDIT

    • Favicon of http://greendayslog.com 그린 데이 2011.09.03 06:30 신고

      흐흐. 그렇게 늦게 들어갔었나?
      티켓에 보니 16:41라고 시간이 찍혀있긴 하네.
      후쿠오카는 항구에서 시내가 가까워 좋긴 하더라구~
      담엔 비틀타고 여유있게 한번 더 가면 좋겠어.

      EDIT

  • Favicon of http://nface.tistory.com 뉴페이스 마스터 2011.09.02 16:18 신고

    라멘 참 좋아하는데 정작 일본에는 아직 못가봤네요. 한번 가서 먹어보고 싶은 맛있는 사진이었습니다. 잘봤습니다.

    REPLY / EDIT

    • Favicon of http://greendayslog.com 그린 데이 2011.09.02 16:25 신고

      반갑습니다. 뉴페이스 마스터님.
      라멘 좋아하신다면 일본 전역에 체인점이 있고,한국에도 진출했다고 하니(위 로지나님의 댓글 참조)
      꼭 한번 드셔보시기를 추천합니다.^^

      EDIT

    • Favicon of http://nface.tistory.com 뉴페이스 마스터 2011.09.05 10:08 신고

      넵넵 꼭 가보려구요 ^^

      EDIT

  • Favicon of http://hotsuda.com 일레드 2011.09.03 01:03 신고

    혼자 밥 먹어야 되는데, 소심해서 굶는 사람들에게 정말 좋을 듯? ㅎㅎ
    라면이 정말 맛있게 보여요.
    저도 꼭 일본에서 먹고 말겠어요~! ㅎㅎ
    히히 상상력 풍부한 일레드, 저 식당은 왠지 고요한 중에 냠냠 쩝쩝 후루룩 소리만 들릴 것 같다는.
    아무도 말 안 하고^^

    REPLY / EDIT

    • Favicon of http://greendayslog.com 그린 데이 2011.09.03 06:32 신고

      특히 오피스가 근처 식당들은 점심시간에 초만원이라
      혼자 한자리 차지하고 밥을 먹는다는것 자체가 참 눈치보이는 일인데
      저런 곳이라면 걱정 없겠죠?
      맞아요. 고요한 가운데 먹는 소리만 들리는 분위기~
      맛집중 시스템이라잖아요. ㅋㅋ

      EDIT

  • 스티뷰 2011.09.03 02:09 신고

    라면 먹을 때 팔은 떨어질 듯 배는 터질 듯 해도 국물 남기고 온건 아직도 아쉬움이 남네요

    REPLY / EDIT

  • Favicon of http://shlim1219.tistory.com 안다 2011.09.03 10:30 신고

    아~이치란이군요~^^
    저도 많이 좋아하는 라멘집이지요~
    저는 시부야점을 차믕로 좋아합니다~^^
    즐거운 주말 보내세요~!

    REPLY / EDIT

    • Favicon of http://greendayslog.com 그린 데이 2011.09.05 02:44 신고

      역시~ 다들 많이 가보셨군요.
      도쿄에서는 시부야점~ 기억해둬야겠어요. ^^

      EDIT

  • Favicon of http://www.meincupcake.de 오모 2011.09.10 06:50 신고

    저 정말 저런곳에서 한번 먹어보는게 소워이에요...ㅎㅎㅎ

    REPLY / EDIT

  • Favicon of http://www.discountuggsforlessus.com discount uggs 2012.12.12 11:39 신고

    감사하고 너무 멋진 좋은 기사를 공유

    REPLY / EDIT

Copyright © 그린데이 All Rights Reserved
Designed by CMSFactory.NET